Posted at 2012. 11. 4. 16:10 // in 낙서장/이야기 // by ondori                                                

오늘 비오고 바람분다고 하더니 비도 오락가락 바람이 많이 불었다.

불어오는 바람에 단풍잎이 우수수 떨어진다. 가는 가을이 아쉽다. ㅠㅠ


Johnny Cash - September When It Comes

'낙서장 >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갈대  (0) 2012.11.18
공작단풍에 낀 노란 장미~  (0) 2012.11.07
바람부는 호수공원  (0) 2012.11.04
11월에 핀 넝쿨장미  (0) 2012.11.03
빗방울 맺혀있는 포인세티아  (0) 2012.10.28
단풍  (0) 2012.10.22



댓글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