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at 2010. 7. 10. 12:19 // in 그림들/산유화 // by ondori                                                

안산숲조성길 연흥약수터 지나 우측 능선과 불상가기전 좌측능선에 자귀나무에 꽃이 피었다.
처음본 붉은 솜사탕처럼 생긴꽃의 이름을 몰라 이곳저곳을 살펴보다가 예전에 안산숲조성길 조성공사를 완료하고 공사전후를 비교한 낡은 표지판에서 찾을 수 있었다.

솔처럼 펼처진 끝은 광섬유에 불이 들어온듯한 느낌마져도 준다.

자귀나무 [silk tree]
쌍떡잎식물 장미목 콩과의 낙엽소교목.
학명  Albizzia julibrissin 
분류  콩과 
분포지역  한국(황해도 이남)·일본·이란·남아시아 
자생지  산, 들 
크기  높이 3∼5m 

자귀나무는 부부의 금실을 상징하는 나무로 합환수(合歡樹)·합혼수·야합수·유정수라고도 한다. 이런 연유로 산과 들에서 자라는 나무를 마당에 정원수로 많이 심었다. 자귀대의 손잡이를 만드는데 사용되는 나무였기 때문에 자귀나무라고 하며 소가 잘 먹는다고 소쌀나무라고 부르는 곳도 있다.

꽃은 연분홍색으로 6∼7월에 피고 작은 가지 끝에 15∼20개씩 산형(傘形)으로 달린다. 꽃받침과 화관은 얕게 5개로 갈라지고 녹색이 돈다. 수술은 25개 정도로서 길게 밖으로 나오고 윗부분이 홍색이다. 꽃이 홍색으로 보이는 것은 수술의 빛깔 때문이다. 열매는 9∼10월에 익으며 편평한 꼬투리이고 길이 15cm 내외로서 5∼6개의 종자가 들어 있다. 특이한 점은 신경초나 미모사는 외부의 자극에 잎이 붙어버리지만 자귀나무는 해가지고 나면 펼쳐진 잎이 서로 마주보며 접혀진다.

멀리서 보면 분홍색의 솜사탕 같기도 하다.

나무의 줄기는 굽거나 약간 드러눕는다. 높이 3∼5m이고 큰 가지가 드문드문 퍼지며 작은 가지에는 능선이 있다. 잎은 어긋나고 2회깃꼴겹잎이다. 작은잎은 낫같이 굽으며 좌우가 같지 않은 긴 타원형이고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작은잎의 길이는 6∼15mm, 나비는 2.5∼4.0mm 정도로서 양면에 털이 없거나 뒷면의 맥 위에 털이 있다.




자귀나무 꽃은 콩과. 꽃은 연분홍색으로 6∼7월에 피고, 수술은 25개 정도로서 길게 밖으로 나오고 윗부분이 홍색이다.

한방에서는 나무껍질을 신경쇠약·불면증에 약용한다. 한국(황해도 이남)·일본·이란·남아시아에 걸쳐 분포한다. 작은잎이 길이 2∼4.5cm, 나비 5∼20mm인 것을 왕자귀나무(A. coreana)라고 하며 목포 유달산에서 자란다.
[출처] 두산백과사전 EnCyber & EnCyber.com.

명천약수터 부근에서 늦게 만난 자주꽃 창포(붓꽃)

개망초..우리 희망근로 하시는 아주머니는 풍년초라고 하신다.

개망초와 흰나비


물레방아길로 가는 모퉁이에서 본 꿀풀 보라색꽃

자연학습장 짜투리땅에서 올라온 꿀풀 흰꽃


노란 참나리꽃



꼬리풀
쌍떡잎식물 통화식물목 현삼과의 여러해살이풀.
학명  Veronica linariaefolia 
분류  현삼과 
분포지역  한국 
서식장소  산과 들의 풀밭 
크기  높이 40∼80cm 
가는잎꼬리풀·자주꼬리풀이라고도 한다. 산과 들의 풀밭에서 자란다. 높이 40∼80cm이다. 줄기는 곧게 서고 가지가 약간 갈라진다. 잎은 마주나거나 어긋나는데 바소꼴이나 줄 모양 바소꼴로 양끝이 뾰족하고 톱니가 있다. 잎 길이는 4∼8cm, 나비 5∼8mm로 뒷면 맥 위에 굽은 털이 난다. 잎자루는 없다.

7∼8월에 푸른빛이 도는 자주색 꽃이 총상꽃차례로 피는데, 줄기 끝의 꽃차례에 다닥다닥 붙는다. 꽃차례는 길이 10∼30cm이고 굽은 털이 난다. 포는 줄 모양이고 화관은 4갈래이며 거의 수평으로 퍼진다. 수술은 2개이고 꽃받침은 4조각이며 끝이 뭉툭하다. 열매는 삭과로 납작하고 둥근 모양이며 9∼10월에 익는다.

흰 꽃이 피는 것을 흰꼬리풀(for. alba), 잎이 넓은 바소꼴 또는 달걀 모양 긴 타원형인 것을 큰꼬리풀(var. dilatata)이라고 한다. 어린 잎은 먹고 관상용으로 많이 심는다. 민간에서는 풀 전체를 중풍·방광염 등의 치료에 약재로 쓴다. 한국 전역에 분포한다.
[출처] 두산백과사전 EnCyber & EnCyber.com.


삼포로 가는길

'그림들 > 산유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나리와 말나리  (5) 2010.07.12
만첩빈도리꽃과 열매  (7) 2010.07.11
부부금실을 좋게 해 준다는 합환목 자귀나무 꽃  (4) 2010.07.10
수국과 노란참나리꽃이 피었다.  (1) 2010.07.07
물레나물꽃  (2) 2010.07.06
원추리꽃  (8) 2010.07.05



  1. Favicon of https://ppsyg.tistory.com BlogIcon ppsyg

    2010.07.10 15:12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저꽃이 자귀나무 꽃이군요.. 며칠전에 여행갔다왔을 때 바닷가에 펴있는것을 사진찍었었는데... 정말 솜사탕 같아요ㅎㅎ

  2. Favicon of http://emdwkcl.tistory.com BlogIcon 솔바람소리

    2010.07.10 15:24 신고 [수정/삭제] [답글]

    꿀풀 꽃을 따서 쪽쪽 빨아보면 정말 달콤하지요 ..^^ 잘 보았습니다.

  3.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7.10 22:23 신고 [수정/삭제] [답글]

    우리 동네 화단은 가물어서 땅이 말라 꽃들이 타들어갑니다.
    강쥐랑 산책 나갈때마다 분무기에 물 그득 담아서 뿌려주면서 다녀요.
    관리 실에서 물을 뿌리긴 하는데 너무 더우니깐 타죽는것도 있을것 같네요.

  4. Favicon of http://irinda.net BlogIcon rinda

    2010.07.11 04:07 신고 [수정/삭제] [답글]

    아... 자귀나무꽃이었군요. 종종 보면서 꽃이 참 예쁘고 복슬거리게 생겼다고 생각했습니다.
    부부 금실은 왜 좋아진다고 했는지 문득 궁금해지네요 ㅎㅎㅎ

댓글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