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at 2010.06.20 06:00 // in 그림들/그림과영상 // by ondori                                                
안산을 다녀보면 여러사람들을 만난다. 사회생활에서 은퇴하고 노후를 보내는 사람들..건강을 되찾기위하여 노력하는 사람들 그리고 운동하는 사람들. 집에서 연습하기 어려운 섹스폰과같은 큰 악기로 연주 연습하는 사람 그리고 숲속에서 혼자 박수치고 발성연습하는 아줌마...이젤은 없더라도 공기좋은 숲속에서 도화지 펼쳐놓고 수채화 그리는 아저씨 말고도 수많은 사람들을 만난다. 노인대학, 유치원, 초등학생, 중학생, 대학생들도 찾아온다. 학생들을 제외하면 대부분이 여가를 즐기거나 시간을 떼우려 오는 사람들일것이다. 그제는 아저씨 아줌마들이 창과 타령을 연습하러 안산을 찾았다. 희망근로 작업장을 둘러보고 돌아오는데 벤치가 있는 숨터에서 장구소리가 들린다. 장구소리도 듣기좋고 가락도 좋아서 가봤더니 한강수 타령을 연습하고 있다. 나도 모르게 절로 어깨가 들썩거리며 구경을 하고 있노라니 전화받기위해 자리를 비웠던 아주머니가 그렇게 좋으면 같이 앉아서 부르자고 한다. 그러고 싶었지만 그냥 촬영만 했다.

강사가 장구치면서 선창하고 다시 알으켜주고 고개를 끄떡이며 손으로 박자도 맞추면서 다같이 부르곤 하였다.

영상 마지막에 춤 추시는분은 우리 희망근로에 참여하시는 재담꾼이시고, 3월인가 만수천 약수터 부근에서 쉬는시간에 촬영 해 놓았던것을 중간에 끼워넣었다.

산딸나무 옆에서 만난 흰꽃의 야생화.



산딸나무의 꽃도 이젠 다지고 시들시들 하다.

아미산(중국집)화단에서 본 제라늄..
한강수 타령 연습장면 유투브 영상

'그림들 > 그림과영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라....  (6) 2010.09.05
3OH!3 - Double Vision (Official Music Video)  (5) 2010.08.21
한강수 타령  (5) 2010.06.20
안산의 우리 아지매 ~~ !  (6) 2010.06.06
어린이날 안산표정과 봄꽃들  (5) 2010.05.06
봉원사 봄풍경 [4월22일 못올린 그림들]  (8) 2010.04.24



  1. Favicon of http://tiding.tistory.com BlogIcon tiding

    2010.06.20 12:16 신고 [수정/삭제] [답글]

    중간에 까워넣은 사진 배꼽표시 나는데요. 저만 못보는 건가~
    산딸나무~ 산딸나무 꽃 오랜만에 보는 단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6.20 21:26 신고 [수정/삭제] [답글]

    ㅎㅎ 저도 고등학교때 장구 배워서 칠줄은 압니다.ㅎㅎㅎ
    사물 놀이 반에 들어가서 장구를 배웠는데 사물 놀이 따라하다 장구가 무거워서 못쫒아 뛰당기겠더라구요.
    그래서 나중에 징들고 쫓아댕겼어여... 하하하......
    편히 쉬시고 내일 부터 또 힘찬 한주 보내자구요.^^*

  3. Favicon of http://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10.06.21 13:14 신고 [수정/삭제] [답글]

    오늘도 덕분에 꽃구경 제대로 하네요.^^

  4. Favicon of http://irinda.net BlogIcon rinda

    2010.06.22 00:04 신고 [수정/삭제] [답글]

    숲속에서 듣는 창은 느낌이 다르군요.
    새 소리와 장구소리가 조화되니 이보다 더 좋은 배경음악이 또 있을까요 ㅎㅎ
    듣고 있으니 흥겹고 시원해서 참 좋습니다 ^^

  5. Favicon of http://ppsyg.tistory.com BlogIcon ppsyg

    2010.06.27 13:57 신고 [수정/삭제] [답글]

    저런 모습도 볼수 있군요.. 세상에는 참 다양한 사람들이 있는 것 같아요ㅎㅎ
    덩실덩실 춤추시는 분은 동료신가봐요? 참 흥겨워 보이시네요ㅋ

댓글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