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at 2016. 5. 28. 22:03 // in 낙서장/우리들 // by ondori                                                

지난 4월30일 다녀왔던 북한산 비봉능선과 의상봉능선 을 다녀왔다.

오랜친구와 함께하는 산행이라 사뭇 들떠기도 하고 걱정도 되었다. 나는 혼자 다닌 저질체력이고 친구는 1년에 300일을 산에서 살고 산행으로만 10,000키로가 되어간다니 그 노력이 정말 대단하지 아니한가?


향후 4만키를 목표로잡았다니 또 한번 경의를 표한다.

건강한 몸도 아니고 말기암과 싸우면서 노력정진하는 그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다.

오늘도 정기검진과 처방을 받으로 올라온김에 같이 산행을 하였다. 하루평균 20키로 를 산행하는 친구가 나의 저질체력 때문에 오늘은 채 11키로도 못했다.


바라옵건데,

하느님 부처님~그친구가 4만키로(약6-8년)의 목표를 달성 할 수 있도록 힘을 주십시요~

그리하여 그 때 즈음도 오늘같은 산행을 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오늘은 불광역 2번출구에서 만나서 구기터널쪽으로 올라가다가 - 족두리봉 - 향로봉 - 비봉 - 사모바위 - 청수동암문 - 나한봉 - 나월봉 - 증취봉 - 용혈봉 - 용출봉 - 의상봉 - 북한산성입구로 내려왔는데 날씨가 더워서 였는지 지난번보다 더 힘이 들었다.


트랭글이 문수봉까지 찍고 배터리 때문에 그 이후는 못 찍었는데 다행이 친구가 끝까지 트랭글로 찍어보니 11키로 약간 못찍었고 산행시간은 8시간 43분이었다. 친구 따라가느라 사진도 못찍었을뿐 아니라 배터리 앵꼬로 곳곳의 풍경사진은 못 찍엇다.


북한산성입구 로 내려와 버스를 타고 불광역에서 내려 불광역 먹자골목에서 간단히 저녁 해결하고 다음을 기약하고 헤어졌는데 생각이 많이 날 것 같다.




[낙화유수 - 소리사랑]

'낙서장 > 우리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평 운악산 포천 운악산 산행  (2) 2016.06.11
다시 찾은 도봉산  (0) 2016.06.05
북한산 비봉능선에서 의상봉능선 산행  (0) 2016.05.28
인천서구 원적산 트레킹  (2) 2016.05.22
동두천 소요산 산행  (0) 2016.05.21
수락산 산행  (0) 2016.05.14



댓글남겨주세요